플러스100%마이너스

통합검색

지식솔루션센터

생활 속에서 찾아보는 한의학 이야기

생활 속 한의

Home > 지식솔루션센터 > 생활 속 한의

안덕균 교수의 약초 이야기

국내에서 자생하는 약용자원을 종합하면 약 100여 종에 이른다. 이 중에서도 비교적 약효가 두드러지고 있으나 한의사나 일반인들이 잘 알지 못하는 약효들을 알려주고 또 효율적으로 이용하는 방법들을 제시하고자 한다. 현금의 시대는 재래적인 방법으로 약물을 전탕하거나 단순한 환을 만들어서 복용하는 시절은 이미 지나가고 있다. 같은 약이라도 가공처리를 했을 때 몇 배에서 몇백 배의 약효를 내는 방법들을 찾고 이를 임상에 적용할 때 환경보호와 치료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을 것이라 믿어진다.
[학력]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졸업 및 동 대학원 석사, 박사학위 취득

[경력]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외래교수
-포천중문의대 대체의학대학원 겸임교수
-건국대학교 녹용연구센터 자문위원
-보건복지부 중앙약사심의위원회 위원
-한국생약협회 학술위원회 위원장
-한국겨레문화연구원(재) 상무이사
-세종대왕기념사업회(사) 상무이사
-대한발효한약학회, 한방외치요법학회, 대한항노화학회, 한방피부미용학회 고문
-뉴트렉스한의원 대표원장
-중앙공무원교육원, 국방대학원, 경희대 강사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강북한약농산물검사소 감별위원
-한국의약품수출입협회 의약품시험연구소 수입한약재 감별위원
-경기의약연구센터 한약검사소 감별위원
-한국식품연구소 한약재관능검사위원회위원
-바이오텍크놀로지 고문
-엘지생활건강 고문
-아모레퍼시픽 자문위원
-엘림한의원 대표원장

안덕균
안덕균

국내에 자생하는 약용자원 약 100여 종 중에서도 비교적 약효가 두드러지나 한의사와 일반인들이 잘 알지 못하는 약효들을 소개하고, 이를 효율적으로 이용하는 방법들을 제시하려 한다. 또 가공처리하면 그 약효가 강화되는 방법들을 찾아서 임상 적용 시 치료 효과의 극대화에 기여하고자 한다.

 프로필 바로가기

시호(柴胡)
  • 글쓴이: 안덕균
  • 등록일 : 2017-08-17

시호는 국내에서 자생종으로 시호(Bupleurum falcatum L.), 섬시호(Bupleurum latissimum Nakai), 등대시호(Bupleurum euphorbioides Nakai), 참시호(Bupleurum falcatum var. scorzoneri...

어성초(魚腥草)
  • 글쓴이: 안덕균
  • 등록일 : 2017-02-24

습지에서 자생하는 이 약은 민간 또는 의료용으로 매우 유용한 약용자원이다. 요즘에는 이 약을 사용하면 머리털이 난다고 야단들이지만 문헌적으로는 그런 기록을 찾을 수가 없었다. 그러나 염증성 질환에 소염, 배농, 살균, 항바이러스 작용이 뛰어난 약이다. 건조된 어성초를 ...

상기생(桑寄生)
  • 글쓴이: 안덕균
  • 등록일 : 2017-02-21

뽕나무 위에 붙어서 기생하는 식물이라는 뜻에서 상기생(桑寄生)이라고 한다. 국내에서 상기생으로 판매하는 것은 거의 겨우살이로서 대용품에 지나지 않고 광기생(廣寄生) 또는 황기생(黃寄生)이라고 해야 한다. 이것은 본래 나뭇가지 끝에 단단히 붙어 있어서 채취할 때 조심하지...

겨우살이, 곡기생(槲寄生)
  • 글쓴이: 안덕균
  • 등록일 : 2017-02-20

본래 이 식물은 기생성이라 열매가 떨어지면서 끈끈한 점액성의 투명 물질이 흘러내려 나뭇가지에 붙어 착상을 하면서 식생한다. 혹자는 새들이 식량으로 따 먹고 날아가다가 배설물이 나뭇가지에 떨어지면서 붙어 번식하게 되는 것이라고 말한다....

영지(靈芝)
  • 글쓴이: 안덕균
  • 등록일 : 2017-01-06

국내에서 영지는 간단한 건강식품으로 간주하지만 실제는 대단한 효력이 높은 약용버섯이다. 재배가 잘 되므로 값이 저렴한데, 값이 싸므로 효과도 싼 것으로 여기는데 이것은 큰 착각이다. 또한 맛이 쓰므로 기피하는 경향이 있지만, 장기 복용하면 쓴맛이 더 당기게 된다. 구입...

산수유(山茱萸)
  • 글쓴이: 안덕균
  • 등록일 : 2016-09-29

봄이면 노란 꽃이 아름다워서 찾는 이가 많지만 가을이면 잎이 다 떨어지고 작고 붉은 열매만 달리는 산수유(山茱萸)는 환상적이다. 그러나 이보다 더 곱고 찬란한 것은 약효일 것이다. 이 나무가 중국에서 우리나라로 들어온 것은 약 1,000년 전이며 전남 구례군 산동면에 ...

하고초(夏枯草)
  • 글쓴이: 안덕균
  • 등록일 : 2016-08-25

하고초(夏枯草)는 꽃에 꿀이 많아 국내에서는 꿀풀이라고 부르는데 5-6월에 자주색의 꽃이 피고 이내 지상부가 말라버리므로 여름이 되면 말라 죽는다는 뜻에서 붙여진 이름이다. 그러나 아주 사멸해버리는 것이 아니라 꽃대만 시들 뿐 잎은 그대로 남아 있어서 이듬해에 싹이 돋...

세신(細辛)
  • 글쓴이: 안덕균
  • 등록일 : 2016-04-21

약용으로도 매우 중요하지만 이른 봄에 새싹이 나오는 식물 중에 족도리풀을 빼놓을 수가 없다. 잎이 나오는 것을 보면 흡사 파란 종이를 구겼다가 놓은 것 같지만 얼마 안 있으면 꽃이 땅속에서 피어난다. 이름하여 족도리풀, 꽃의 색깔은 흑자색 혹은 검붉은색이지만 꽃잎이 뒤...

향유(香薷)
  • 글쓴이: 안덕균
  • 등록일 : 2015-10-20

요즈음 들판을 아름답게 장식하는 풀이자 약초의 꽃은 바로 붉게 피는 향유, 꽃향유, 흰향유, 변산향유이다. 향유는 흔하게 보이지만 꽃향유는 향유보다 좀 드물게 피고, 흰향유는 매우 드물어서 찾아보기 어려우며, 변산향유는 변산 지방에 가야만 겨우 볼 수 있다. 향은 박하...

황금(黃芩)
  • 글쓴이: 안덕균
  • 등록일 : 2015-09-14

황금은 요즘 대개 1년생을 약용하지만 예전에는 3년 이상 된 것만을 약용했기 때문에 이명으로는 부장(腐腸), 즉 속이 비어 있어서 “속 썩은풀“이라고 불렀다. 자생지를 보면 중국의 북부지방에서 흔하게 야생하지만 지금은 우리나라를 비롯하여 각지에서 잘 재배되고 있다. 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