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덕균 교수의 약초 이야기

국내에서 자생하는 약용자원을 종합하면 약 100여 종에 이른다. 이 중에서도 비교적 약효가 두드러지고 있으나 한의사나 일반인들이 잘 알지 못하는 약효들을 알려주고 또 효율적으로 이용하는 방법들을 제시하고자 한다. 현금의 시대는 재래적인 방법으로 약물을 전탕하거나 단순한 환을 만들어서 복용하는 시절은 이미 지나가고 있다. 같은 약이라도 가공처리를 했을 때 몇 배에서 몇백 배의 약효를 내는 방법들을 찾고 이를 임상에 적용할 때 환경보호와 치료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을 것이라 믿어진다.
[학력]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졸업 및 동 대학원 석사, 박사학위 취득

[경력]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외래교수
-포천중문의대 대체의학대학원 겸임교수
-건국대학교 녹용연구센터 자문위원
-보건복지부 중앙약사심의위원회 위원
-한국생약협회 학술위원회 위원장
-한국겨레문화연구원(재) 상무이사
-세종대왕기념사업회(사) 상무이사
-대한발효한약학회, 한방외치요법학회, 대한항노화학회, 한방피부미용학회 고문
-뉴트렉스한의원 대표원장
-중앙공무원교육원, 국방대학원, 경희대 강사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강북한약농산물검사소 감별위원
-한국의약품수출입협회 의약품시험연구소 수입한약재 감별위원
-경기의약연구센터 한약검사소 감별위원
-한국식품연구소 한약재관능검사위원회위원
-바이오텍크놀로지 고문
-엘지생활건강 고문
-아모레퍼시픽 자문위원
-엘림한의원 대표원장

안덕균
안덕균

국내에 자생하는 약용자원 약 100여 종 중에서도 비교적 약효가 두드러지나 한의사와 일반인들이 잘 알지 못하는 약효들을 소개하고, 이를 효율적으로 이용하는 방법들을 제시하려 한다. 또 가공처리하면 그 약효가 강화되는 방법들을 찾아서 임상 적용 시 치료 효과의 극대화에 기여하고자 한다.

프로필 바로가기

상기생(桑寄生)

 

ADK27-01.jpg


뽕나무 위에 붙어서 기생하는 식물이라는 뜻에서 상기생(桑寄生)이라고 한다. 국내에서 판매하는 것은 대부분 겨우살이로서 상기생의 대용품이므로 광기생(廣寄生) 또는 황기생(黃寄生)이라고 해야 한다. 이것은 본래 나뭇가지 끝에 단단히 붙어 있어서 채취할 때 조심하지 않으면 나무에서 떨어지기 쉽다. 이것을 따려다가 낙상하는 것을 여러 번 보아 왔다. 최근에는 겨우살이가 항암 작용이 있다고 알려져 유효성분을 추출하여 임상적으로 많이 활용되고 있다.


기원
겨우살이과(Loranthaceae)에 속하는 뽕나무겨우살이(Loranthus parasticus Merr.) 또는 상기생(Loranthus chinensis Danser)의 잎, 줄기 및 가지이다.


약성
맛이 쓰고 달면서 간, 신경에 작용한다.


성분
플라보노이드 화합물 중 quercetin(쿼세틴), quercitrin(쿼시트린), avicularin(아비쿨라린), catechol(카테콜) 등이 들어있다.


약리작용
1. 심혈관 계통 작용
2. 이뇨 작용
3. 항병원미생물 작용
4. 간의 효소 활성 억제 작용


주치
보간신(補肝腎), 강근골(强筋骨), 거풍습(祛風濕), 안태(安胎)


효능
허리와 무릎관절염으로 동통을 호소하는 증상에 주로 활용된다. 또한 하지에 힘이 없고 보행 장애가 있으며 한쪽의 다리가 점점 마르는 증상, 혈액순환이 안 되면서 차고 저린 증상, 근육 이완 증상 및 마비로 인한 통증을 개선시키며, 머리가 무겁고 어지러우면서 안압이 상승하고 시력이 떨어지는 증상에도 적용된다. 그리고 임신 중 유산 방지 및 자궁출혈에 지혈 작용을 한다.


임상응용
1. 간신기능 허약으로 오는 허리와 무릎 통증에 천모과(川木瓜) 상기생(桑寄生) 각 15g, 속단(續斷) 두충(杜仲) 구척(狗脊) 각 12g을 복용하면 경락을 잘 소통시키고 혈액순환 촉진, 통증 완화, 근육수축력 강화 등의 작용으로 효력을 나타낸다.

2. 허리와 무릎에 통증이 있으면서 하지무력 증상에는 우슬(牛膝) 상기생(桑寄生) 두충(杜仲) 각 15g, 독활(獨活) 육계(肉桂) 건지황(乾地黃) 껍질을 제거한 오가피(五加皮) 각 12g을 사용한다.

3. 간신음허로 요슬통이 있으면서 얼굴에 상기가 심하고 얼굴이 붉으며 혈압 상승, 현훈, 이명 증상에는 건지황(乾地黃) 하수오(何首烏) 각 12g, 천마(天麻) 백지(白芷) 천궁(川芎) 각 8g, 하고초(夏枯草) 30g을 전탕 복용하면 혈압강하, 안면홍조 개선, 이명에 효력을 나타낸다.

4. 소아 척추경직에 등이 굽고 펴지 못하면서 통증을 호소하는 증상에 상기생(桑寄生) 20g, 두충(杜仲) 15g, 백출(白朮) 별갑(鼈甲) 당귀(當歸) 오가피(五加皮) 우슬(牛膝) 각 12g, 녹각(鹿角) 8g을 1일 2-3회 전탕 복용한다.

5. 유산에 토사자(菟絲子) 아교(阿膠) 상기생(桑寄生) 천속단(川續斷) 두충(杜仲) 각 15g을 전탕 복용하면 고태(固胎)작용을 얻게 된다. 자궁 수축력을 향상시키고 지혈 작용을 하여 치료한다.

6. 임신 중에 태동불안으로 심복부에 통증을 호소하는 증상에 상기생(桑寄生) 아교(阿膠) 애엽(艾葉) 두충(杜仲)을 전탕하여 복용한다.

7. 하혈 후 하복부가 차고 무력감과 허약을 호소하는 증상과 더불어 기운이 없고 허리와 다리에 힘이 없으며 무겁고 걷기가 어려운 사람은 상기생(桑寄生) 15g, 파고지(破古紙) 육계(肉桂) 각 12g, 당귀(當歸) 천궁(川芎) 각 10g을 전탕 복용한다.

8. 관상동맥경화증으로 인한 심장 부위의 통증에 상기생(桑寄生) 30g, 단삼(丹參) 천궁(川芎) 각 15g, 산사(山楂) 은행잎(白果葉) 각 12g을 복용하면 고지혈을 용해시키면서 치유된다.

9. 부정맥에는 약침제로서 효험이 높다.

10. 고혈압에 상기생(桑寄生) 60g, 결명자(決明子) 50g, 감국(甘菊) 하고초(夏枯草) 각 16g을 전탕 복용하면 혈압강하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


용량
8-18g



© 안덕균 교수의 약초 이야기